씨넷은 10일(현지시간) 1분기 미국 스마트폰 시장에서 구글의 안드로이드 운영체제(OS)가 처음으로 애플의 아이폰OS를 스마트폰 2위로 밀어냈다고 보도했다.

이 보도는 시장조사회사 NPD보고서를 인용, 올 1분기 미국시장에서 팔린 스마트폰 가운데 안드로이드를 이용하는 스마트폰이 28%를 점유, 2위를 차지하며 아이폰을 밀어냈다고 전했다.


[기사 원문 보기 : http://www.zdnet.co.kr/Contents/2010/05/11/zdnet20100511072128.htm ]


-------------------------------------------------------


북미시장에서 안드로이드의 판매량이 아이폰의 판매량을 눌렀다고 합니다.

아이폰의 경우 3Gs가 나온지 꽤 오랜시간이 흘렀고 차세대 아이폰에 대한 기대심리가 커 대기수요자들이 3Gs를 구입하지 않아 발생한 부분도 없잖아 있지만... 한편으로는 차세대 아이폰의 대기수요중 일부가 안드로이드로 넘어갔다고 판단할 수도 있는 뉴스입니다.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은 사용자 / 이통사 / 제조사 / 앱 개발자 모두에게 상당한 메리트가 있는 제품입니다.




1. 사용자 입장에서는 안드로이드 플랫폼이 가진 다양한 기능과 가능성을 즐길 수 있습니다.

아이폰의 앱이 월등하게 많다고 연일 뉴스에 나오지만 사람들이 간과하는것이 있습니다.
애플 앱스토어가 열린지 벌써 수년이 흘렀습니다. 그동안 나온 구형앱들의 상당수는 더 나은 앱이 개발되어 이제는 사실상 사용하지 않는 더미앱의 성격이 짙습니다.

반면에 안드로이드는 사실상 이제 막 새로 태어난 플래폼과 같습니다.
아이폰 앱에서 시행착오를 거치며 진화한 앱들이 안드로이드에서는 상당히 빠른속도로 포팅되고 있습니다.
신규 앱 등록수의 경우 안드로이드가 애플 앱스토어에 비해 아직 낮지만 정말 무서운 속도로 따라잡고 있습니다.




2. 이통사의 입장에서 한번 살펴볼까요? 안드로이드는 황금알을 낳는 거위 입니다.

이통사들이 애플 아이폰에 대해서 가장 큰 불만을 가지는 부분이 바로 "재주는 넘는 곰 따로 있고 돈챙기는 주인 따로 있다"는것입니다.
사실 이통사들의 가장 큰 부수입원중 하나가 부가 소프트웨어 판매업이었습니다.

하지만 아이폰이 나오면서 그 부가가치 사업이 모두 애플 앱스토어로 넘어갔죠.
음원 / 게임 / 영상 등등 모조리 다 넘어갔습니다.

이통사 입장에서는 정말 얼이 빠져나가는듯한 일이었지요.

하지만 안드로이드는 이통사에게 이익을 제공하기로 했습니다.

유료 앱이 팔릴때마다 개발자와 이통사가 7:3으로 나누는것이지요.
애플이 먹는 3의 수입을 구글(안드로이드)은 먹지 않겠다는것입니다.

이통사입장에서는 열심히 안드로이드를 팔기만하면 자사의 안드로이드 사용자들이 사용하는 앱 요금의 30%를 이익으로 받습니다.
당연히 눈에 불을 켜고 안드로이드 판촉에 총력을 기울이게 되는것이지요.

북미시장에서 1+1 행사를 하는것도 마찬가지 맥락입니다.
열심히 팔면 그대로 수익을 낼 수 있다는 보장이 있기때문에 안드로이드 판촉에 열을 올리게 됩니다.


3. 제조사 입장에서는? 오픈 O/S 거기에 무료~!

안드로이드 O/S는 사실상 무료입니다.
중국의 중소업체 중급업체 그리고 국내의 mp3p 제조 중소업체들이 앞다투어 안드로이드 기반의 MP3P나 MID 혹은 기타 멀티미디어 디바이스를 개발하는 이유는 바로 위와같은 보장된 시장에 라이센스가 사실상 무료라는 점입니다.

구글이 뒤를 봐주고 있고 사용료도 무료입니다. 그냥 개발만 하면 됩니다.
오직 애플만 쓸 수 있는 아이폰 O/S , MS의 까다로운 규제는 물론 금적적인 비용까지 지불해야하는 WM O/S에 비하여 엄청난 메리트가 있지요.



4. 앱 개발자 입장에서의 안드로이드는? 개발의 문턱이 상당히 낮아.

사실 저는 PC하드웨어쪽에 종사하긴 합니다만... 소프트웨어 개발은 쥐약입니다.
하지만 주변에 아이폰이나 안드로이드 앱 개발을 하시는분들이 여럿있어 여러 이야기를 듣게되는데...

안드로이드의 개발 문턱은 정말 낮은편이라고 합니다.

안드로이드 개발은 JAVA를 이용해서 하게됩니다.
오브젝티브 C를 이용하여 개발하는 아이폰에 비하면 정말 낮은 문턱이라고 합니다.
(사실 저도 저게 뭔말인지는 잘 모르긴 합니다.)

앞으로는 어도브의 AIR 기반의 개발도 가능해질것이라고 합니다.
(아이폰의 경우 이게 막혔습니다)

따라서 수많은 개발자가 진입할 수 있기때문에 정말 빠른속도로 앱의 양적 질적 팽창이 가능해질것이라 합니다.











안드로이드 플랫폼이 급성장을 하는데에는 다 이유가 있습니다.

한국에서도 안드로이드 플랫폼이 아이폰의 점유율을 능가하는 그날을 기대해봅니다 ^^

Posted by RooRoo's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0.05.11 23:14 신고

    문제는 개발을 통제할수 있는 주체가 없기 때문에 안드로이드 플랫폼의 호환성 문제와 파편화가 발생할수 있는 우려가 존재한다는 것이겠죠.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