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논란이 되고 있는 KT(030200)의 차세대 아이폰(4G) 도입 계획이 사실인 것으로 확인됐다.
 
13일 서울 역삼동 르네상스호텔에서 열린 벤처기업 신년인사회에 참석한 이석채 KT 회장은 차세대 아이폰 도입 여부에 대해 "시중에 도는 소식처럼 (차세대) 아이폰을 도입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석채 회장의 발언을 종합하면 이르면 오는 6월 아이폰 차기 모델이 국내에 상륙한다.
 
기업용 공급을 위한 테스트용으로 오는 5월 차기 아이폰을 도입할 예정이다. 하지만 기존 3GS 물량 소진 문제로 일반판매는 8월로 연기될 가능성도 점쳐지고 있다.
 
아이폰 4G는 영상통화가 가능하고 모바일인터넷TV(IPTV)와 유사한 모바일 방송서비스인 쇼비디오를 이용할 수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아이폰 3G나 3GS에서 문제가 됐던 배터리 시간도 늘어난 것으로 알려졌다.
 
차세대 아이폰 출시를 확정한 KT는 올해 국내 스마트폰 전쟁에서 아이폰의 영향력을 등에 업고, 확실한 우위를 다진다는 복안인 것으로 보인다.
 
차세대 아이폰4G 도입으로 삼성전자(005930)의 스마트폰 옴니아2(쇼옴니아)를 포기하지는 않을 것으로 보인다.
 
이 회장은 와이브로가 가능한 쇼옴니아를 직접 꺼내보이며 "업무용으로 사용 중이고, 너무 훌륭한 폰"이라고 자랑했다.
 
쇼옴니아를 바라보던 이 회장은 이내 "(쇼옴니아 등 국내 휴대폰이) 아이폰을 따라잡도록 만들 것이고, 수시로 부족한 점이나 불편한 점을 정리해서 제조사에 알려주고 있다"고 말해, 아직 아이폰의 적수가 못된다는 점을 간접적으로 밝혔다.
 
KT는 아이폰 도입으로 소원해진 삼성전자와 화해 모드를 취하면서 주력 스마트폰 시장은 쇼옴니아로 채울 생각이다. 하지만, 삼성전자가 부담하는 제조사 단말기 보조금 정책이 너무 낮고, 가격 면에서도 SK텔레콤이나 LG텔레콤보다 비싸 마케팅 전략에 난항을 겪고 있다.

--------------------------------------------------------------------------------------------------------


이석채 회장이 직접 발언한 만큼 확실히 믿는 구석이 있는것 같습니다.

사실 AT&T의 사례만 보더라도 일정기간의 독점 계약권을 가지고 있었던만큼 KT의 경우에도 한동안 아이폰의 독점 공급 계약을 채결한것이 아닌가 싶습니다.

재미있는점은 Show 비디오등의 부가 아이템을 넣을 수 있다는말인데요.
KT입장에서 아이폰 3Gs 시리즈를 도입하며 가장 부담스러워 했던 부분은 통화료(음성+데이터)외에 특별한 부가가치 창출이 어렵다는 말이었습니다.

기사에 나와 있듯이 KT는 쇼옴니아와 같은 3W (3G + Wifi + Wibro) 스마트폰을 통하여 다양한 결합상품 (이동전화 + 와이브로 + 쇼비디오 등등)을 판매하고자 하는것이 궁극적인 목표기때문에 이러한 부가가치 창출이 매우 중요한 전략 포인트라 할 수 있습니다.






얼마전에 제 블로그에 와서까지 아이폰 4G 6월 출시 떡밥이 사실이 아니라고 친히 리플달아주셨던 KT 홍보팀 관계자분...
좀 뻘쭘하시겠습니다 ^^;;;;;;

홍보팀 입장은 원래 다 그런거죠 뭐.. 저도 작은 기업의 홍보팀에서 근무하는데요..
저라도 그렇게 할것입니다.




재미있게 읽어보셨나요?
아래 추천 버튼 한번씩 클릭 부탁드리겠습니다.

Posted by RooRoo's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0.01.14 10:01

    새 아이폰 출시설있길래

    검색해보니 여기로 들어와지네. 좋은 글 감사합니다.

    스마트폰에 대해서 해박하신거 같아요?

    여기 주인장님은 어떤기종 쓰시는지 너무 궁금합니다